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월록서당(月麓書堂)

작성일
2016.03.04 23:09
등록자
이동근
조회수
2728
첨부파일(4)
  • IMG_8722.JPG
  • IMG_8757.JPG
  • IMG_8746.JPG
IMG_8722.JPG

이 표는 분류, 소재지, 지정번호, 연대, 규모, 내용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분류 도지정문화재 > 유형문화재
소재지 (36514) 경상북도 영양군 일월면 주실길 61-31
지정번호 유형문화재 제172호
연대 1765년 건립
규모 ‘―’자형 강당, 사주문
내용 월록서당은 정면 4칸 측면 2칸 규모의 ‘ㅡ’자형 건물이다. 중앙 마루간을 중심으로 좌우에 온돌방이 있다. 전면과 측면에는 쪽마루를 두었는데, 측면에는 평난간을 두르고 전면은 출입하기 위한 중앙을 제외하고 계자난간을 둘렀다. 그리고 쪽마루의 전면과 계단으로 출입한다. 정면은 네 짝 여닫이 들어걸개문을 달아 출입하고 있으며, 배면은 우리판문을 달고 판벽으로 마감했다.
좌우측 온돌방은 정면 1칸 측면 2칸이며, 마루간 쪽으로 외여닫이 세살청판분합문과 두 짝 여닫이 세살문을 달았고 쪽마루 쪽에는 두 짝 여닫이 세살문을 달았으며, 각 측면에는 외여닫이 세살문과 만살창을 달았다. 좌우측 온돌방은 고미반자로 마감되어 있으며, 나머지는 연등천장으로 열려있다.
월록서당의 기단은 자연석과 흙으로 축조하고 시멘트로 마감했다. 좌우측 온돌방의 아궁이는 정면 쪽마루 아래 기단 면에 있고 굴뚝은 후면 기단 위에 있다. 주초는 자연석 주초이다. 주초 위에는 사각기둥을 올려놓았다. 기둥 상부는 직절익공형식으로 창방과 보아지가 짜 맞춤을 한 후 주두를 놓고 보와 도리받침장여, 굴도리가 짜 맞춤을 하였고 소로수장으로 꾸몄다. 가구는 오량이며, 종도리는 파련대공과 판대공이 받고 있다. 처마는 홑처마이며, 지붕은 한식기와를 올린 팔작지붕이고 벽면과 서까래 사이는 회바름으로 마감했다. 처마도리에는 ‘月麓書堂’라는 편액이 걸려 있으며, 마루간 상부 좌측에는 ‘存省齋’ 우측에는 ‘克復齋’ 편액이 걸려 있다.

월록서당은 관광객이 많이 찾는 주실마을에 자리 잡고 있어 유지관리가 잘 되어 있다. 서당은 앞으로 주변 문화유산과 연계하여 활용을 한다면 그 가치가 지속적으로 유지될 것이다.

담당
문화관광과 관광진흥담당
담당자명
이준성
담당전화번호
054-680-6412
최근업데이트 :
2016.03.04
조회수 :
0